애경그룹, 아시아나항공 본입찰 완료
애경그룹, 아시아나항공 본입찰 완료
  • 박규리 기자
  • 승인 2019.11.07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나아나항공 경영정상화 대한 구상, 구체적으로 마친 상태”
애경그룹 제공
애경그룹 제공

아시아나항공 매각 본입찰에 참여한 애경그룹이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애경그룹은 7일 입장문을 통해 “주간사의 지침에 맞게 준비를 마치고 입찰을 완료했다”라며 “항공사 간 M&A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해외 사례가 많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나라 항공산업의 국제 경쟁력을 높이고 이를 기초로 고객 서비스 수준도 높이겠다”며 “더 나아가 관광산업 발전 등 국가경제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항공업에 대한 운영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유일한 입찰자로 항공업계에 드리운 위기 상황에서 시장재편의 주도자로서의 역할을 해내야 한다고 판단했다는 게 애경그룹의 설명이다. 

애경그룹은 “경험이 전무한 사업자들의 자금만으로는 장기적 체질 개선이 어렵다”라며 “컨소시엄 구성, 금산분리 등의 이슈로 자금 조달 문제에 있어서는 입찰자간 큰 차이가 없을 것이기 때문에 인수 당사자간의 시너지 및 인수주체의 경영능력, 피인수기업의 정상화 계획이 가장 중점적으로 평가돼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미 베인앤컴퍼니와 충분한 실사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인수시 제주항공과의 시너지 극대화, 아시아나항공 경영정상화에 대한 구상을 이미 상당히 구체적으로 마친 상태”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