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나왔어요] 교촌치킨 오뚜기 동원몰外
[새로 나왔어요] 교촌치킨 오뚜기 동원몰外
  • 박규리 기자
  • 승인 2020.01.16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촌에프앤비㈜가 순살메뉴 2종을 출시, 시그니쳐 메뉴 3종의 순살 라인업을 완성했다. 교촌에프앤비 제공
교촌에프앤비㈜가 순살메뉴 2종을 출시, 시그니쳐 메뉴 3종의 순살 라인업을 완성했다. 교촌에프앤비 제공

교촌치킨 ‘순살 신메뉴 2종’=교촌에프앤비㈜가 교촌 시그니처 소스로 만든 신규 순살 메뉴 2종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하는 순살 2종은 교촌의 시그니쳐 소스인 교촌간장소스와 교촌레드소스로 맛을 낸 ‘교촌순살’과 ‘교촌레드순살’ 이다. 이와 함께 두 메뉴를 동시에 맛 볼 수 있는 ‘교촌반반순살’ 메뉴도 함께 선보인다. 교촌 순살 2종은 출시 일인 16일부터 전국 가맹점에서 주문이 가능하다. 

◇뚜레쥬르 ‘딸기 시즌 제품’=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가 ‘딸기’로 만든 시즌 제품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대표 제품은 ‘볼매 딸기 브레드’로, 부드러운 빵 속에 연유 생크림과 생딸기를 넣어 먹는 순간 입에서 사르르 녹는다. ‘딸기 생크림 샌드빵’, ‘딸기 생크림 크라상’, ‘딸기 생크림 소보로’ 등도 딸기 시즌에만 만날 수 있는 제품이다. 이 외에 ‘딸기 라떼’와 은 ‘딸기 자몽티’도 시즌 한정 음료로 선보인다.

◇오뚜기 ‘어린이 카레’=㈜오뚜기가 나트륨은 낮추고 칼슘과 DHA를 넣은 더 순하고 건강한 ‘어린이 카레’를 출시했다. 오뚜기 ‘어린이 카레’는 성장기 자녀에게 도움을 주는 칼슘과 DHA가 풍부하게 들어 있다. 기존 카레 대비 나트륨을 40% 이상 저감해 더욱 건강한 카레를 먹을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게임 크리에이터 ‘도티’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도티 캐릭터를 활용한 카레 패키지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에게 더욱 큰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원몰 ‘기프티모아’ 설 선물세트=동원F&B가 운영하는 온라인 식품전문쇼핑몰 동원몰의 모바일 선물세트 서비스 ‘기프티모아’가 동원F&B 선물세트를 선보였다. 동원몰이 기프티모아를 통해 선보인 동원F&B 선물세트는 참치캔 세트, 캔햄 세트를 비롯해 천지인홍삼, GNC 등 총 10여 종이다. 동원몰은 올 설 명절 시즌 동안 기프티모아를 통해 상품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구매금액의 15%를 추후 동원몰 적립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롯데제과, ‘생생빵상회’ 론칭=롯데제과의 제빵 브랜드 기린이 집에서 냉동 베이커리 ‘생생빵상회 7종’을 선보였다. ‘생생빵상회’는 발효냉동생지 4종과 간식용 조리빵 3종 등이 있다. 발효냉동생지 4종에는 ‘미니 크로아상’, ‘미니 메이플피칸’, ‘미니 팡오쇼콜라’, ‘미니 바닐라크라운’이 있다. 조리빵 3종은 ‘갈릭 소시지빵’과 ‘감자마요 찰볼’, ‘미니 크림치즈 프레즐’이다. 롯데제과는 향후 ‘생생빵상회’의 라인업을 추가 확대하고 프로모션 활동을 계획하는 등 새로운 베이커리 브랜드 육성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현대그린푸드, 연화식 설 선물세트 6종=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종합식품기업 현대그린푸드는 오는 24일까지 연화식 기술을 접목한 ‘그리팅 소프트’ 설 선물세트 6종을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올해에는 품목수를 지난 추석 기준 8개에서 6개로 줄이는 대신, 인기 품목인 육류 제품 위주로 구성하고 물량을 20% 가량 늘렸다. 주요 제품은 '연화식 한우 갈비찜 세트', '연화식 LA갈비 세트, '연화식 혼합 세트 매' 등이 있다.

◇미니스톱, ‘닭껍질 튀김’ 정식 출시=편의점 미니스톱이 ‘닭껍질 튀김’을 정식으로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미니스톱은 지난해 10월 색다른 맛을 추구하는 1020 젊은 고객층을 위해 이색메뉴인 ‘닭껍질 튀김’을 선보였다. 닭껍질 튀김은 특수 부위인 만큼 수급에 어려움이 있어 지난해에는 한정된 물량으로 판매할 수밖에 없었다. 미니스톱은 한정판매 기간 동안의 성원과 고객의 재출시 요청에 따라 수급 안정화 등의 준비기간을 거쳐 정식메뉴로 선보이게 됐다. ‘닭껍질 튀김’은 바삭한 식감과 짭조름하면서도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