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23번째 확진자 방문 확인”… 본점 임시 휴점
롯데백화점 “23번째 확진자 방문 확인”… 본점 임시 휴점
  • 박규리 기자
  • 승인 2020.02.0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 조치 후 오는 10일 재오픈 예정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쇼핑 제공

롯데백화점 본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방문 여파로 7일 오후 2시부터 임시 휴점 후 전체 방역 작업에 들어간다.

롯데백화점은 이날 질병관리본부로부터 23번째 확진자가 지난 2일 본점에 방문했다고 공식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23번째 확진 환자는 지난달 23일 관광을 목적으로 입국해 지난 2일 오후 12시 40분쯤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쇼핑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확진자는 3일 증상을 보이고 6일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 조치 중이다. 

롯데백화점은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위한 선제조치적 차원에서 즉시 임시 휴점에 돌입하기로 결정했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이날 오후 2시부터 매장에는 임시 휴점을 알리는 방송을 진행한다. 고객이 퇴장한 뒤 곧바로 임시 휴점에 들어간다”며 “방역 조치 후 오는 10일 재오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